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고위급회담 취소한 北 “핵포기만 강요하는 대화 흥미 안 가져”

박진여 기자 | 2018-05-16 11:27
북한 김계관 외무성 부상이 "핵포기만 강요하는 대화에 흥미 가지지 않을 것"이라고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이 오늘 판문점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남북고위급회담을 당일 취소한 뒤 나온 발언으로 더욱 주목된다.[데일리안 = 박진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