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맨유 관중 난입, 도플갱어와 마주한 즐라탄

스팟뉴스팀 | 2018-05-11 00:36
즐라탄 도플갱어. ⓒ 유로스포츠 트위터즐라탄 도플갱어. ⓒ 유로스포츠 트위터

과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몸담았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가 자신과 똑 닮은 관중을 만났던 일화가 화제다.

이브라히모비치는 지난 2016년 맨유의 홈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경기에 출전해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경기 후 흥분한 한 관중이 경기장에 난입했고, 이 사내는 즐라탄의 PSG시절 유니폼을 입고 있었다. 특히 즐라탄 코스프레(콧수염과 쪽진 머리)를 한 채 나타나 웃음을 자아냈다.

도플갱어를 만난 즐라탄은 '가짜 즐라탄'의 얼굴을 가볍게 밀어냈다. '가짜 즐라탄'은 올드트래포드 경호원에게 붙잡혀 경기장 밖으로 쫓겨났다.[데일리안=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