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홍준표 “댓글로 일어선 정권 댓글로 망할 수 있다”

박항구 기자 | 2018-04-16 12:15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정치공작 진상조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민주당의 '드루킹 댓글조작 의혹 사건'과 관련해 발언하고 있다. 홍 대표는 “국정원 댓글, 세월호 사건을 빌미로 한 탄핵으로 탄생한 정권이 최근까지 더불어민주당과 긴밀히 연락하며 댓글 공작을 했다는 것이 드러났다”며 “댓글로 일어선 정권은 댓글로 망할 수 있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건”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정치공작 진상조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민주당의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정치공작 진상조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민주당의 '드루킹 댓글조작 의혹 사건'과 관련해 발언하고 있다. 홍 대표는 “국정원 댓글, 세월호 사건을 빌미로 한 탄핵으로 탄생한 정권이 최근까지 더불어민주당과 긴밀히 연락하며 댓글 공작을 했다는 것이 드러났다”며 “댓글로 일어선 정권은 댓글로 망할 수 있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건”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