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추미애 “드루킹 사건, 야당 저질공세 강력대응”

박항구 기자 | 2018-04-16 10:19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굳은 표정을 하고 있다. 추 대표는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우리 당은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정당으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고 밝힌 뒤 “드루킹 사건을 계기로 마치 물 만난 듯하는 야당의 저질공세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김경수 의원과 연락했다는 이유로 정권의 책임인 양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굳은 표정을 하고 있다. 추 대표는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우리 당은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정당으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고 밝힌 뒤 “드루킹 사건을 계기로 마치 물 만난 듯하는 야당의 저질공세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김경수 의원과 연락했다는 이유로 정권의 책임인 양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굳은 표정을 하고 있다. 추 대표는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우리 당은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정당으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고 밝힌 뒤 “드루킹 사건을 계기로 마치 물 만난 듯하는 야당의 저질공세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 김경수 의원과 연락했다는 이유로 정권의 책임인 양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