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류현진 로테이션 변경 무 ‘다음 상대 SD’

김윤일 기자 | 2018-04-15 09:21
17일 샌디에이고전에 선발 등판하는 류현진. ⓒ 게티이미지17일 샌디에이고전에 선발 등판하는 류현진. ⓒ 게티이미지

류현진의 다음 등판 상대가 결정됐다. 강점을 보이는 샌디에이고 파드레스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15일(이하 한국시간) 애리조나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샌디에이고 원정 때 로테이션 순서대로 간다"라고 밝혔다.

따라서 다저스는 오는 17일부터 시작되는 샌디에이고 원정 3연전에 류현진을 시작으로 알렉스 우드, 마에다 겐타를 차례로 내보낸다. 이로써 류현진의 시즌 세 번째 등판은 17일 오전 11시 10분 펫코 파크에서 치러지게 된다.

류현진은 샌디에이고에 유독 강한 모습이다. 메이저리그 데뷔 후 지금까지 7경기에 나섰고 4승 1패 평균자책점 2.57으로 호투했다. 펫코 파크에서는 더 강하다. 그는 샌디에이고 원정 3경기서 2승 무패 평균자책점 0.90이라는 극강을 모습을 선보였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윤일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