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윤현숙 "누드화보 제안 거절 위해 100억 불렀다"

박창진 기자 | 2018-02-14 10:34
ⓒ

윤현숙이 화제인 가운데 윤현숙의 누드 화보집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윤현숙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누드 화보집 제의를 받았다고 고백했다.

당시 인터뷰에서 윤현숙은 "미국에서 돌아오자마자 누드 화보집과 연예인 화보집이 한창 유행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윤현숙은 "어떻게 알았는지 누드 제의가 꽤 들어왔다"며 "아직까지 나를 기억해 주는 것은 고맙지만 생각해 볼 여지도 없었다"고 전했다.

윤현숙은 "거절할 구실로 100억 원을 주면 하겠다고 했더니 그 뒤로는 연락이 없더라"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윤현숙은 "다 그게 그거다"라며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만 보여주고 싶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데일리안 = 박창진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