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쿠팡, 커피용품 한곳에 모은 ‘홈카페’ 테마관 오픈

최승근 기자 | 2018-01-12 16:50

쿠팡이 ‘홈카페' 테마관을 오픈했다.

쿠팡의 ‘홈카페’는 돌체구스토, 스타벅스, 일리 등 국내외 유명 커피 관련 브랜드를 한 번에 만나볼 수 있는 커피 전문관으로 약 9만7000개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각각의 상품들은 원두, 커피머신, 카페시럽, 커피도서 등 총 9개의 카테고리로 알차게 구성했다.

특히 쿠팡은 일부 커피용품에 최대 10% 할인과 함께 커피 도서에는 최대 5%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대표상품으로는 독특한 디자인과 차별화된 스마트 기능을 겸비한 돌체구스토 미니미 머신과 캡슐 2박스를 8만9000원대에, 5가지의 유용한 세트 구성품으로 핸드드립커피를 즐기는 ‘코맥 자기 커피 드립 세트(600mL)’를 1만7000원대에 구매할 수 있다.

또, 단단하고 고급스러운 무형광 천연펄프를 사용한 ‘탐사 종이컵(260ml 100개)’을 5900원대에, 가벼운 바디감의 부드럽고 감미로운 커피인 ‘스타벅스 로스트 원두커피 블랙퍼스트 블렌드’를 2만7000원대에, 골드 라인이 들어가 고급스러우며 선물하기 좋은 ‘벨루즈까사 엘레강스골드 본차이나 2인조 커피잔세트’를 1만8000원대에 찾아볼 수 있다.

윤혜영 쿠팡 홈&키친 그룹장은 “최근 가정에서도 직접 원두를 로스팅하거나 추출해서 여유로운 티타임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며 “이번 ‘홈카페’를 통해 고객들이 국내외 다양한 브랜드 각종 커피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알차게 구성했다”고 말했다.

한편, 쿠팡의 테마관은 ‘홈카페’를 비롯해 프리미엄 PB(자체상표) 브랜드 ‘탐사(TamsaaTM)‘와 ‘유기농/친환경’, ‘맨즈그루밍’, ‘임신준비물’, ‘여행용품’ 등으로 구성,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군을 알맞게 구입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