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손석희 JTBC 사장과 평행이론?" 사연의 주인공 누구길래...

임성빈 기자 | 2017-12-07 16:34
ⓒ MBC/JTBC 방송화면ⓒ MBC/JTBC 방송화면

최승호 뉴스타파PD가  MBC 신임 사장으로 내정이 화제가 되면서, 손석희 앵커와의 닮은 꼴 행보가 주목받고 있다.

최승호 MBC 신임 사장은  MBC 'PD수첩'을 통해 황우석 박사 논문 조작 사건, 스폰서 검사의 실체를 밝히는 등 사회적으로 커다란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최승호 감독은 국가 정보기관의 간첩 조작 사건의 실체를 파헤친 정치 시사 다큐멘터리 '자백'으로 한국 시사 다큐사상 최초 10만 관객 돌파라는 경이로운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특히 최승호 사장은 과거 한 매체 에서 조사한 '가장 영향력있는 언론인' 부문에 손석희 앵커와 함께 이름을 올린 바 있다.

JTBC 보도 담당 사장이자 '뉴스룸'의 진행을 맡고 있는 손석희 앵커는 지난 해 정치권의 가장 뜨거운 이슈인 최순실 게이트에 대해 연일 특종을 보도하며 최고 시청률 8%대라는 대기록을 세울만큼 전국민의 관심을 받고 있다.  손석희 앵커는 과거 MBC '100분 토론' '손석희의 시선집중'을 진행하며 균형있고 객관적인 시각을 통한 보도로 국민들의 신뢰를 받는 언론인으로 주목 받고 있다.

최승호 뉴스타파 PD가 이번 MBC 신임사장으로 파격적으로 당선된 이유도 언론인으로서의 사명감과 역할을 수행하기에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음을 증명함을 알린 것 처럼  실추된 MBC를 다시 대중들에게 어떻게 어필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데일리안 = 임성빈 기자]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