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카드뉴스] '조두순 출소반대' 너무 무섭다

카드뉴스 팀 | 2017-11-09 16:20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청와대 홈페이지 내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조두순 출소반대' 청원에 동의한 인원이 20만 명을 넘어섰다.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조두순은 2008년 12월 경기 안산시 단원구의 한 교회 앞에서 한 초등학생을 납치해 강간 상해한 혐의로 징역 12년형을 선고 받았고, 2020년 12월 출소를 앞둔 상태다.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조두순이 피해 어린이 신체 일부의 기능을 영구적으로 잃게 했는데도 재판 때 음주로 인한 심신미약을 인정받아 형이 12년으로 선고되자 당시 '솜방망이 처벌'이라는 비난 여론이 거세게 인 바 있다.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한 청원 참여자는 “요즘 초등학생들도 조두순 출소를 두려워한다. 안전한 대한민국이 되길 바라며 출소에 반대한다”고 말했고,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또다른 참여자는 “아동성범죄에 대해 더욱 강력한 처벌이 절실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데일리안 = 이보라 디자이너

청와대는 홈페이지에 올라온 청원에 30일간 20만 명 이상이 동의하면 각 부처 장관이나 청와대 수석 등 책임 있는 당국자가 공식적인 답변을 내놓기로 했다.
[데일리안 = 카드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