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안정환 해설 “내가 히딩크면 한국 안 와”

스팟뉴스팀 | 2017-10-11 08:58
안정환 해설위원. MBC 방송화면 캡처안정환 해설위원. MBC 방송화면 캡처

안정환 축구 해설위원이 모로코와의 경기에서 1-3으로 패배한 한국 대표팀에 돌직구를 날렸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 국가대표팀은 10일(한국시각) 스위스 빌 비엔느 티쏘 아레나에서 열린 모로코와 두 번째 유럽 원정 평가전에서 전반 10분 만에 2골을 허용하는 등 경기 내내 고전 끝에 1-3으로 패했다.

이날 한국은 1.5군을 내세운 모로코에 10분 만에 2실점을 내주는 등 완벽하게 제압당했다. 모로코의 개인기에 속수무책으로 당했고, 변형 스리백은 러시아전에 이어 또 다시 실패로 돌아갔다.

이에 안정환 해설위원은 “한국팀보다 못하는 팀은 없다는 것을 알았으면 좋겠다”고 쓴소리를 던졌다. 이어 “제가 히딩크였으면 절대 한국에 안 옵니다”라고 말하며 대표팀이 처한 냉정한 현실을 부각시켰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 채널 추가하기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