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일본 방위상 “북한, 핵보유국으로 인정되는 능력 갖춰”

스팟뉴스팀 | 2017-09-10 15:11
오노데라 이쓰노리 일본 방위상이 "북한에는 나름대로 핵보유국으로 인정되는 능력이 있다"고 말했다고 NHK가 10일 전했다.

오노데라 방위상은 이날 NHK '일요토론' 프로그램에 나와 북한이 강행한 6차 핵실험에 대해 "추정 위력이 약 160킬로톤으로 수소폭탄실험이었을 가능성도 있어 기술이 확실히 진전되고 있으며 이는 큰 위협"이라고 말한 뒤 이같이 평가했다.

오노데라 방위상은 이후 기자들에게도 별도로 "북한이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다고 생각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일본의 방위상이 북한의 핵 보유를 확실시하는 발언을 한 것은 이례적으로, 북한이 실전적인 핵개발을 완료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인식을 나타낸 것이라고 통신은 분석했다.

오노데라 방위상은 NHK 프로그램에서 "북한이 추가로 보유하고 싶어 하는 능력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라며 "핵탄두화로 미국 본토를 겨냥하는 것을 최종 목표로 한다면 다음에 강행할 것은 ICBM 실험이 아니겠는가"라고 전망했다.

그는 미국이 북한에 무력공격을 행할 경우 "큰 피해를 받는 것은 틀림없이 한국으로, 일본도 그런 상황이 될 것"이라며 "미일 협의에서 항상 일본 측의 입장을 전달하고 있다"고 거론해 미국에 억제적 대응을 요청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